카카오페이 경영진 ‘먹튀’ 논란… 언론은 대체 뭘 했나

카카오페이 경영진이 900억 원에 달하는 자사 주식을 매각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경영진의 도덕적 해이를 비난하는 여론이 확산됐습니다. 상장 한 달여 만에 경영진 8명이 동시다발로 주식을 매각한 사례는 전례 없던 일입니다. 스톡옵션(주식매수선택권) 매도가 위법은 아니지만, 경영진의 자사주 매각은 시장이 고점으로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