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장동 벌써 4번째?… ‘암 투병’ 기자 사망에 가짜뉴스 확산

17일 시사주간지 <시사저널> 기자의 부고에 ‘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취재한 기자’라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정치권의 배후설을 제기하는 가짜뉴스가 유포되고 있다. <시사저널>은 “전혀 사실 무근”이라며 허위 사실 유포를 중단해달라고 밝혔다. <시사저널> 관계자는 17일 <오마이뉴스&g...
기사 더보기